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The Koo

돌하우스(Dollhouse) 안에 삼겹살, 곱창, 분식이 들어갔다?!

조선닷컴 콘텐츠개발팀

    돌하우스/미니어처 제작, 김동희

    동네 구멍가게, 50년 된 곱창 가게, 분식점이 돌하우스로 만들어지면?

    한식은 양념으로 버무리는 경우가 많아서 미니어처를 만들 때도 양념을 신경 써서 만들어야 한다

    돌하우스, 미니어처를 만드는 김동희 작가의 작품은 우리가 알던 예쁘고 엔틱한 느낌과는 사뭇 다른 느낌이다. 우리 일상에서 흔히 보는 사물과 건물, 그리고 오래된 추억 속을 활용해 돌하우스로 표현한다.

    작가는 " 내 집을 짓고 싶어서 돌하우스를 만들기 시작했다"면서, "다른 작가와는 다른 색깔의 돌하우스를 만들고 싶었다"고 말했다.

    입력 : 2018.07.16 10:44

    최신스토리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