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사회

걸어 다니는 시한폭탄, 도로 위의 '스몸비'

조선닷컴 인포그래픽스팀

    '스몸비(smombie)'는 스마트폰과 좀비의 합성어로, 스마트폰을 보며 길을 걷는 사람을 뜻한다. '스몸비족'은 걸음이 느리고 주위를 잘 살피지 못하기 때문에 일반 보행자 보다 사고를 당할 확률이 70% 이상 높다고 한다. 스마트폰 사용으로 인한 보행자 교통사고가 늘어나자 중국은 스마트폰 보행자들을 위한 전용도로가 생겨났고 미국에선 길모퉁이나 건널목을 지날 때 보행자에게 경고방송을 하는 '말하는 버스'도 운행중이다. 국민 90% 이상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우리나라 역시 스마트폰으로 인한 사고에 대한 대책이 필요하다.

    입력 : 2017.03.06 18:03

    최신스토리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