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문화

"안중근 의사(義士)가 진료를?" 젊은층 '한자 문맹' 현상 심각

조선닷컴 인포그래픽스팀

    ▲ "민원 처리 과정의 불편부당한 대우 및 불친절한 사례 신고 접수."(강원도 원주시청 홈페이지)

    "한국 사회의 자유민주주의는 불편부당한 벼랑 끝에 위태롭게 서 있다."(2010년 4대강 사업 저지 범국민대책위원회 성명서)

    이 문장들을 보고 별로 이상할 것이 없다고 여기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불편부당'을 '불편(不便)하고 부당(不當)하다' '불공정하다'는 정도의 뜻으로 인식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불편부당(不偏不黨)이란 그와는 정반대로 … ▶ 기사 더 자세히 보기

    입력 : 2014.01.06 09:43

    최신스토리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